고요한 정선의 아침
상태바
고요한 정선의 아침
  • 서영재기자
  • 승인 2019.08.23 06:21
  • 조회수 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정선은 아리랑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곳이다 태백산 한 가운데 옹기종기 모인 시가는 잔잔하고 고요함 그 자체다 정선에 일박하고 여장을 챙겨 조양강을 바라보다가 강변의 위엄있는 자태가 아름다워 그냥지나갈 수 없어서 기자는 그림과 함께 고요한 정선의 아침을 올려봅니다.

이장님들이 화가 나서 현수막까지 걸었습니다.

정선에도 스크린이 있네요  이곳에도 씨네마가 자리잡고 있으며 너무나 깨끗합니다.

떠나가는 물결이 너무나도 아쉽게 느껴집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