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굿바이 흡연 우리는 금연하는 대학생이다”
상태바
울진군, “굿바이 흡연 우리는 금연하는 대학생이다”
  • 최종대
  • 승인 2019.06.20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르신 직간접 흡연예방 프로그램 운영
▲ 울진군은 20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울진군노인대학과 청지노인대학 강당에서 재학생 110명을 대상으로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 할 수 있도록 건강관리 의료서비스의 일환으로 ‘찾아가는 어르신 금연교실’을 운영한다.
[이통장연합뉴스] 친절 울진군은 20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울진군노인대학과 청지노인대학 강당에서 재학생 110명을 대상으로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 할 수 있도록 건강관리 의료서비스의 일환으로 ‘찾아가는 어르신 금연교실’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어르신 금연교실’에서는 흡연의 폐해를 바로 알려, 직·간접·3차 흡연예방 과 금연에 따른 금단증상 대처를 위한 이론교육 및 원예테라피교실을 운영한다.

어르신은 외로움에 빠지기 쉬우며, 자신이 생활하고 있는 공간에서 물건의 위치가 바뀌어도 안정감의 위협을 느낀다.

또한, 어르신은 근력이 저하되어 반응능력이 둔해져 동작 자체가 느리게 되고, 시력저하로 인한 자존감 저하 등 부정적인 감정은 재흡연에 절대적으로 영향을 미쳐, 흡연을 스트레스 해소 수단으로 사용해 흡연을 계속하게 된다.

이에, 울진군보건소는 어르신의 눈높이에 맞게 목공, 도자기, 원예테라피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직간접 흡연예방교육을 실시함으로써 학습의욕 과 신지식에 대한 관심을 유발해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박용덕 보건소장은 “노인대학과의 유기적인 연결을 통해 개인별 맞춤형 금연지원서비스 제공으로, 금연과 간접흡연을 예방함으로써 어르신들이 행복한 울진군을 만드는데 일조하고 흡연의 유혹으로 부터 탈출시켜 정신과 육체가 건강하게 지낼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찾아가는 금연클리닉 및 금연교육에 대한 문의는 울진군보건소 건강관리팀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