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총무과·영원면 직원들, 영농철 농촌 일손 돕기 나서
상태바
정읍시 총무과·영원면 직원들, 영농철 농촌 일손 돕기 나서
  • 나현정
  • 승인 2021.06.08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 25명, 영원면 양파 농가 찾아 양파 수확 동참
▲ 정읍시청
[이통장연합뉴스] 정읍시청 총무과 직원들과 영원면 직원 25명은 8일 오후 양파 수확시기를 맞아 영원면 흔랑마을 양파 재배 농가를 방문해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번 일손 돕기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농촌 인력난이 어느 때 보다 심각한 가운데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봉사에 참여한 직원들은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양파 수확에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농가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작업 도구와 생수, 간식 등도 직접 준비했다.

이날 직원들의 일손 지원은 단기간에 집중적인 노동력을 투입해야 하는 농가에 단비 같은 역할을 톡톡히 했다.

봉사에 참여한 직원은 “몸은 힘들지만, 영농철 농민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농촌 일손 돕기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