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마스크 3만 6천장 지원
상태바
강동구,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마스크 3만 6천장 지원
  • 나현철
  • 승인 2020.11.18 08:33
  • 조회수 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구, 사회적경제기업에 100장, 근로자 1인 20장씩 마스크 지원
▲ 강동구,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마스크 3만 6천장 지원

[이통장연합뉴스] 강동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매출감소와 경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마스크 3만 6천장을 지원했다.

구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맞춰 사회적경제기업 현장에서의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사회적경제기업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마스크 지원을 추진하게 됐다.

이번에 전달된 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지역 내 마을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자활기업 등 사회적경제기업 160개소에 각 100장씩을 지원하며 이에 더해 기업에 종사하는 근로자 1인당 20장씩, 총 3만 6천장의 마스크가 전달됐다.

마스크는 강동구 천호동에 위치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각 기업으로 배부될 예정이다.

한편 강동구 사회적기업협의회는 지원받은 마스크를 지역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선뜻 기부해 지역사회 상생을 위한 사회적 기업으로서의 나눔 정신을 실천으로 보여줬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마스크 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사회적경제기업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지역사회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을 강화하고 지역사회와 함께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해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