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시민이 함께 발굴하고 제안하는 50+세대 교육 콘텐츠 공모
상태바
서울시, 시민이 함께 발굴하고 제안하는 50+세대 교육 콘텐츠 공모
  • 김정숙
  • 승인 2019.04.17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0+세대를 위한 혁신적이고 실효성 높은 교육 콘텐츠 발굴 위한 공모 진행
- 50+당사자부터 전문 강사까지 참여 가능, 15일(월)부터 이메일로 공모 접수
- 심사를 거쳐 콘텐츠 선정, 이후 50플러스캠퍼스에서 관련 강좌 개설 및 운영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이 50+세대에 최적화된 맞춤형 교육콘텐츠 발굴을 위해 공모사업을 진행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50+세대에 적합한 다양한 분야의 교육 콘텐츠를 발굴하고, 강사로서 성장을 원하는 50+세대들에게 강좌 기획 및 강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매년 지속적으로 교육 콘텐츠 공모사업을 진행해 왔다.

이번 공모는 50플러스캠퍼스를 이용하는 50+세대부터 교육콘텐츠 분야에 종사하는 전문 강사와 기관까지 모두 참여가 가능하다.
이번 공모는 50+세대가 직접 고민하고 제안하는 ‘N개의 교실’과 전문 강사‧기관이 참여하는 ‘교육콘텐츠 공모사업’으로 나누어 각각 진행된다.
50+시민제안 교육 콘텐츠 공모인 ‘N개의 교실’은 50플러스캠퍼스에서 교육과정을 수강했거나 커뮤니티 활동을 하는 50+세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생애설계와 관련한 주제의 콘텐츠로 제안할 수 있다.
‘교육 콘텐츠 공모사업’은 교육콘텐츠 관련 경력 5년 이상의 전문 강사 및 교육기관을 대상으로 하며 50+세대의 일·활동 탐색 분야를 비롯하여 사회서비스, IT, 녹색일자리 등 다양한 콘텐츠로 참여할 수 있다.

공모 접수는 15일(월)부터 시작되며 전문 강사 및 기관을 대상으로 하는 교육콘텐츠 공모는 5월 10일(금)까지, 50+세대를 대상으로 하는 ‘N개의 교실’은 연중 상시 진행된다.
교육 콘텐츠 공모사업 접수는 이메일(50edu@50plus.or.kr)로, N개의 교실은 각 캠퍼스별 전용 이메일로 접수할 수 있다.
 ※ 서부캠퍼스 : swc50com@daum.net 중부캠퍼스 : n50plusjb@gmail.com
    남부캠퍼스 : scedu@50plus.or.kr
 서류심사와 대면 또는 발표 심사를 거쳐 선정된 콘텐츠는 이후 3개의 50플러스캠퍼스에서 정규학기 강좌 또는 기획 강좌(N개의 교실)로 개설, 운영될 예정이다.  
‘N개의 교실’은 총 60개 내외(캠퍼스별 20개), ‘교육콘텐츠 공모’는 총 10개 내외 선정할 예정으로 보다 자세한 사항은 50+포털(50plus.or.kr) ‘교육콘텐츠 공모사업’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교육콘텐츠 공모 사업은 50+세대에 가장 적합한 교육 콘텐츠를 발굴하는 것과 동시에 그들에게 새로운 활동 기회를 제공한다는 면에서도 의미가 있다”라며 사업 의의를 설명했다.
뒤이어 김 대표이사는 “재단은 50+당사자들의 상시적인 제안, 소통 창구 운영을 통해 다양한 관심사 충족과 함께 캠퍼스 활동 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