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잔치, 꿈잔치, 별 헤는 지구인!」 천문과학 체험 최대행사
상태바
「별잔치, 꿈잔치, 별 헤는 지구인!」 천문과학 체험 최대행사
  • 김정숙
  • 승인 2019.04.16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8회 부산과학축전’, 4월 13일 개막
◈ 4.13.~4.14. 국립부산과학관에서 천문과학을 주제로 ‘제18회 부산과학축전’ 개최
◈ 국립부산과학관 內 어린이 과학체험관 건립 등을 통한 미래과학인재 양성 박차
◈ 민선7기 「新과학기술중심 지역혁신 4개년 실천계획」 수립․추진을 통한 지역혁신 선도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4월 과학의 달을 맞아, 13일부터 14일까지 국립부산과학관에서 신나는 과학 한마당 축제의 장인 ‘제18회 부산과학축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과학축전은 부산시와 부산시교육청이 주최하고 부산과학기술협의회, 부산시과학교육원 및 국립부산과학관이 공동으로 주관한다.

  이번 행사는 「별잔치, 꿈잔치, 별 헤는 지구인!」이라는 부제로, 5개 주제별 전시관과 특별행사들로 꾸며져 청소년들과 시민들을 신나는 과학의 세계로 안내한다. 특히, 부산에서 개최되는 2021년 국제천문총회(IAU)의 사전 홍보 및 천문과학 대중화를 위해 다양한 행사도 마련하였다.

  시민들이 직접 천문을 즐기고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특별행사를 개최한다. 대표적으로 한국 최초의 우주인 이소연 박사를 초빙한 국제천문학 「갤럭시 포럼 코리아」, 부산의 대표 과학자 장영실, 우장춘 박사 등 4인에 대한 업적을 알리기 위한 전시․체험, 과학축전 개최 이후 최초 야간 천문관측 「스타파티」 등이 있으며, 일반시민 대상 우주인 코스튬 영상을 공모하여 축전 당일 사이언스 퍼레이드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민선 7기 부산시는 국비를 지원받아 국립부산과학관에 「어린이 과학체험관」을 추가 건립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어린이의 창의력, 상상력을 함양하고 과학을 통한 맞춤형 미래체험을 제공하여 4차 산업혁명 시대 과학인재를 양성하고자 한다.

 

  또, 과학기술 종합계획으로 「新과학기술중심 지역혁신 4개년 실천계획」을 과기정통부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R&D 혁신 플랫폼 구축, 시민 삶의 질 향상, 지역 혁신성장 달성 등 3대 분야 9개 세부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시는 전국 최초로 시-산-학 상생협력체계인 산학협력단을 신설하여 지역발전을 견인하는 대학협력업무 전담부서로 키워나가고, 어려운 지역경제에 선제 대응을 위해 부산과학기술기획평가원의 기능을 산업혁신 중심으로 강화하여 과학기술혁신과 지역산업정책을 전담할 전문기관으로 개편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부산과학축전에 준비된 다양한 행사를 통해 시민들에게 쉽고 즐겁고 유익하게 과학을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시민들이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행사기간 오시리아역에서 셔틀버스를 제공할 예정이니 교통 혼잡을 고려하여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