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드론으로 지적재조사 ‘정확도’ 높인다
상태바
홍성군, 드론으로 지적재조사 ‘정확도’ 높인다
  • 김상열기자
  • 승인 2020.02.17 08:53
  • 조회수 137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천 대평1지구 항공영상촬영
▲ 광천 대평1지구 항공영상촬영

[이통장연합뉴스] 충청남도와 홍성군은 지난 14일 2020년도 지적재조사사업지구인 광천 대평1지구를 대상으로 무인 비행장치 드론을 활용한 항공영상을 촬영했다고 밝혔다.

지적재조사사업은 2030년까지 지적도상 경계와 현실 경계가 일치하지 않는 지역을 선정해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바로잡고 토지의 가치와 활용도를 높이고자 추진하는 국책사업이다.

2020년도 사업지구인 광천 대평1지구는 지난 1월 30일에 실시계획을 수립해 현재 토지소유자에게 동의서를 징구하는 단계에 있으며 추후 지적재조사 측량 및 조사 수행자 선정 후 지적재조사측량을 실시해 토지소유자와 경계협의를 할 예정이다.

이번 지적재조사사업에 활용된 드론영상은 이용 현황에 맞는 지적도의 경계를 조정해 오차 없는 고품질의 지적도를 작성할 수 있어, 지적재조사사업의 정확성과 효율성을 높이는데 기여하고 있다.

특히 군은 이번에 촬영한 항공영상을 토지소유자설명회, 토지이용 및 건축물현황 등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드론영상은 지표면 근접 촬영으로 기존 영상자료보다 해상도가 매우 뛰어나, 지적재조사사업지구 내 토지이용 상황과 건축물 현황 등의 분석 및 경계결정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이 상당부분 절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