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백운광장 주변 하수관로 개선된다
상태바
광주시, 백운광장 주변 하수관로 개선된다
  • 김준혁
  • 승인 2020.02.13 16:48
  • 조회수 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까지 하수관로 개선사업 마무리…침수피해 예방 기대
▲ 광주광역시청
[이통장연합뉴스] 우기철이면 상습 침수피해를 입어온 백운광장 일대가 개선된다.

광주광역시는 지난 2018년 집중호우로 발생한 침수피해를 해소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백운광장 주변 하수관로 개선 사업을 올해 5월까지 마무리할 방침이라고 13일 밝혔다.

백운광장 일대는 2018년 시간당 60㎜의 폭우로 막대한 침수피해가 발생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광주시는 지난해 5월 재난관리기금 40억원, 하수도 특별회계 60억원 등 초 103억원을 투입해 주월동 일대에 연장 522m의 신규 하수관로를 설치하는 백운광장 하수관로 개선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 공사 진행 공정률은 80%로 전체 공사 구간 중 421m는 신규 관로 설치가 완료됐다.

광주시는 올해 우기가 시작되기 전까지 나머지 101m 구간에 대한 공사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우수처리 용량이 기존의 2배 이상 확대돼 상습 침수피해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재식 시 하수관리과장은 “도시철도2호선 공사, 백운고가 철거, 지하차도 개설 공사 등으로 인한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올해 우기 이전에 공사를 마무리하기 위해 사업 추진에 속도를 내고 있다”며 “이번 공사가 끝나면 백운광장 주변에 집중호우가 쏟아지더라도 침수피해를 예방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