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경계의 양지면 식송소하천 21년까지 정비
상태바
이천 경계의 양지면 식송소하천 21년까지 정비
  • 정문수
  • 승인 2019.10.15 15:47
  • 조회수 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총 750m 구간 확장·정비…11일 식금리서 주민설명회 개최
▲ 용인시가 식송소하천 정비와 관련해 주민설명회를 진행하는 모습
[이통장연합뉴스] 용인시가 수해에 취약한 양지면 식금리의 식송소하천을 오는 2021년 말까지 안전하게 정비한다.

대상 구간은 이천시와 경계에 있는 이 하천의 삼경그린빌라~식송9교 간 750m이다.

시는 이곳에 총 41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이 구간을 확장·정비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시는 지난 2월부터 지질조사와 실시설계용역을 진행한데 이어 이를 토대로 지난 11일 식금리 마을회관에서 주민의견 청취를 위한 설명회도 개최했다.

설명회에서 지역주민들은 농업용 취수시설 추가, 교량위치 조정, 안전난간 추가 등의 의견을 제시했다.

시는 이날 나온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최종 정비계획을 확정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홍수로부터 주민들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도록 식송소하천을 정비하기로 했다”며 “친환경 생태도시 구현을 위해 기존 하천을 확장·정비하는 수준을 넘어서 기존 옹벽을 제거한 뒤 자연석으로 단장하고 식생호안, 소, 여울 등을 갖춘 자연스런 하천으로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