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철원·화천 야생멧돼지 총기 포획 허용 중앙부처 건의
상태바
강원도, 철원·화천 야생멧돼지 총기 포획 허용 중앙부처 건의
  • 김진숙
  • 승인 2019.10.15 15:34
  • 조회수 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원 원남면 민통선 내 야생멧돼지 폐사체 ASF 바이러스 검출
▲ 강원도
[이통장연합뉴스] 철원군 원남면 민통선지역 내 야생 멧돼지 폐사체에서 ASF 감염이 확인 되어 야생멧돼지로 인한 농장 유입 위험이 고조되는 엄중한 상황이다.

환경부의 ‘멧돼지 ASF 관리 강화 방안’에 의하면, 감염위험·발생지역인 철원군과 완충지역인 화천군에서 총기포획이 금지되었고 또한, 15일부터 모든 민통선 이북 지역에 대해 군인과 엽사합동으로 총기포획이 시작되었으나, 철원군은 금지된 상황이다.

강원도 박재복 농정국장은 접경 5개 군 DMZ 인근과 민통선 지역 내 야생멧돼지는 ASF 바이러스에 거의 대부분 감염되었을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아 철원군과 화천군의 경우 농가내 유입 위험이 목전에 달했고 위험단계 최고수위라고 판단이다.

현 상황에서 총기포획이 허용되지 않으면 감염멧돼지의 남하 강원도뿐만 아니라 전국으로 확산될 위험에 처해 있다.

박재복 농정국장은 10.15.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 주재 ASF 아침 영상회의에서 강원도 ASF 방역대책 보고 시 철원군 및 화천군 멧돼지 총기 사용 포획을 허용을 위한 조속한 검토를 중앙부처 요청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